백운호수 한정식 배꼽에서 점심식사했어요

 

 

다이어트도 할 겸

 

돈도 절약할 겸

 

 

요샌 집에서 열심히 운동하며

 

커피머신에서 커피를 내려마시는 효나에요 +.+

 

 

 

 

그 대신 !!! 그 돈을 모아서

 

가끔씩 엄마랑 소소하게(?)

 

점심식사를 밖에서 하기로 했지요

 

 

배꼽

 

 

 

 오늘의 목적지는

 

백운호수 한정식집

 

'배꼽'이에요오

 

 

 

2번째 와보는 이 곳 :)

 

 

 

 

 맞은 편 오피스텔 같은 곳에 추차를 한 뒤 !!

 

 

꽃 감상중(..)

 

 

배가 덜 고팠나봅니다

ㅋㅋㅋㅋㅋㅋㅋ

 

 

 

 

 

 효나네 동네는 꽃이 거의 다 져버렸는데

 

요긴 아직 만개한 상태네요 ♡

 

 

아 예뻐라 :)

 

 

 

 

 

배꼽에 도착했을 땐

 

 굉장히 늦은 점심이었어요

 

 

 

 

직원분들 점심식사하시는데...

 

괜히 죄송해졌네요 ㅠㅠ..

 

 

 

 

거의 4시가 다 되어가던 시간인지라

 

 

한 팀 밖에 없어서

 

음식이 빨리 나온 건 좋았어요 ^^

 

 

 

 

 

 

 

 깔끔한 기본 4인 세팅이 되어있는 테이블

 

 

 

우리는 2인이요오ㅋㅋㅋ

 

 

 

 

 

 

자리에 앉자마자 음식이 무한 세팅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갑자기 무슨 푸드파이터가 된 기분이었어요

 

 

 

 

 

 

 배가 많이 고픈 엄마를 위해

 

초스피드로 촬영 중 ㅋㅋㅋ

 

 

 

 

접사렌즈 그런거 뭐 없어요

 

초점 맞추다간 엄마가 흐빕해 버릴까봐

 

 

자동초점 얍얍!!

 

 

 

 

 

 효나도 궁중음식 배울 때

 

탕평채 만들어 봤는데

 

 

이젠 엄두가 안나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지난 번 왔을 때

 

굉장히 잘 먹고 간 기억이 있었는데

 

 

역시나 깔끔깔끔하네요 ♡

 

 

 

 

 

 마요네즈를 안 좋아하는 저는

 

이런 소스가 참 좋더라구요 +.+

 

 

상큼한 맛 !

 

 

 

 

 

 꺄~~

잡채에요

 

 

문득 할머니표 잡채가 그리워요 ㅠㅠ

 

 

 

 

 

 

명절에 너무 못 내려가서

 

이젠 명절음식이 뭔지 기억도 안나네요 ㅋㅋ

 

 

 

 

 

 

 

 

 

처음엔 접시의 그림인 줄 알았지만

 

 

 

 

 

 

 데코였어요오오

 

낙지였나...

 

 

(..) 새벽에 쓰려니까

 

기억이 가물가물 ㅋㅋㅋㅋ

 

 

 

뭔가 맛있었던 것만 기억에 남은...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전 ♡

 

 

살만 안 찐다면

 

 

진짜 무한대로 먹을 수 있는 음식 중 하나죠

 

 

저만... 그런... 거 ... 아니죠?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맛있는 건 당연하고

 

 

이렇게 데코된 그릇에

 

예쁜 음식들까지 있으니

 

 

사진찍을 맛 나더라구요

 

 

 

 

엄마 혼자 드시고

 

난 계속 카메라만...ㅋㅋㅋㅋ

 

 

 

 

직업아닌 직업병:0

 

 

 

 

 

맑은 버섯 명태 수제비 국인가봐요 :-)

 

 

이름 막 지어내기 시작 ㅋㅋㅋㅋㅋㅋ

 

 

 

 

 

 고춧가루가 섞인 국을 선호하는 효나지만

 

 

요건 맛있었네요

 

 

그나저나 요 수제비는 뭘로 반죽하는 거에요?

 

 

 

 

효나네 엄마는 자꾸 몸에 좋은 밀가루라며

 

 

이상한 수제비를 만들어주시는데

 

 

 

 

뭔가 밥 먹는 느낌...

 

빵 먹는 느낌?....

 

 

 

 

댓글 좀 부탁드려요...ㅋㅋㅋㅋ(제발)

 

 

 

 

 

 개운하게 흐빕해 준 뒤

 

 

네 다음 음식이요

 

 

 

 

 

 어머... 너 혹시 보쌈? ♡

 

 

 

 

 

 

 신나게 먹다가

 

이제 배가 불러올 무렵

 

 

 

 

이제 백운호수 배꼽

 

한정식의 마지막 코스

 

.

.

.

 

뭐겠어요 ^^ 찌개에 밥이죠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보기만 해도 기분 좋아지는 된장찌개

 

 

음식점에 가서 먹는 찌개는

 

 

 

집에서 해 먹는 거랑 다른 맛이나서

 

또 색다른 기분으로 먹게되는 것 같아요

 

 

 

 

(모..몸에 안 좋을 수도 있지만요 ㅋㅋㅋ)

 

 

 

 

 

 오랜만에 먹는 쌀밥

 

 

 

예전엔 집에 오면

 

 

 

현미밥 먹기 싫다고 콩이라도 빼달라고

 

온갖 투정을 부렸는데

 

 

 

이제는 쌀밥을 먹으면 이상해요 ㅋㅋ

 

 

 

 

 

 생선반찬은 필수!!

 

 

 

 

 

 콩을 싫어하던 효나도

 

꾸준히 좋아했던 유일한 콩자반

 

 

 

 

지금은 콩이랑 밥이랑 구분도 안 되는데

 

예전엔 왜 이렇게 골라내고 먹었나 몰라요 ㅋㅋ

 

 

 

 

 

 밥도둑 오징어 젓갈까지 :-)

 

 

대표이미지

 

 

 

 

이상하게 일식 양식 보단

 

한식이 더 배불리 먹게 되는 것 같네요?

 

ㅋㅋㅋㅋㅋㅋ

 

 

 

 

 

백운호수를 돌고 돌다가

 

 

한정식이 생각나신다면

 

 

'배꼽'에 가보세요오 ^^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 의왕시 학의동 65
도움말 Daum 지도




위로가기

POWERED BY TISTORY. Copyrightⓒ2016. All rights reserved by HyoNa.